지긋지긋한 질염, 생리대 아무거나 써도 될까?

조회수 376

Q&A

🗣️질염을 예방하려면 어떤 생리대를 쓰면 좋을까요?

생리대 잘못 쓰면 질염에 걸릴 가능성이 있으니 신중하게 골라야 해요.

질염의 원인은 매우 다양하지만, 질이 습한 환경에 자주 노출되면 세균 번식의 위험이 있어서 질염에 걸릴 가능성이 있어요. 질이 습해지는 걸 예방하기 위하여 어떤 생리대를 쓰면 좋은지, 어떻게 쾌적하게 관리하는지 알아볼게요.



자세히 알아보기🕵️‍♀️

👀질염을 예방하기 위한 방법

1.💨 통풍이 잘되는 순한 생리대 고르기

 2.🚿 쾌적하게 질을 관리하기




1️⃣성분이 순하거나 통풍이 잘되는 생리대를 추천해요.

순면이나 SAP 없는 "일회용 생리대"

가장 많은 분들이 사용하시는 '일회용 생리대' 중에서도 구조별로 성분을 잘 따져보면 좋아요.

생리대는 질에 닿는 층부터 순서대로 표면층 / 혈을 흡수하는 흡수층 / 피가 새는 걸 막아주는 방수층 으로 이루어져 있어요. 구조층에 따라서 성분을 세심하게 살펴보면서 통풍이 잘되고, 몸에 덜 유해한 생리대가 뭔지 확인해 보아요!

👉순면 생리대

  • 표면층 표면층이 '순면' 또는 '유기농 순면'인 생리대를 이용해 보세요.
  • 흡수층 보통 표면층이 순면인 경우가 많지만, 요즘에는 흡수층이 순면인 경우가 많이 나오고 있어요.

👉향이 없는 생리대

생리대 브랜드 중에서 향이 첨가된 생리대가 있어요. 최대한 화학물질을 피하는 것이 좋기 때문에 향 성분이 없는 생리대를 고르길 추천해요.

👉SAP 없는 생리대

  • 흡수층
    • *고분자 흡수체(SAP)*는 혈을 빠르게 흡수할 수 있는 화학물질이며, 흡수층의 성분을 이루기도 해요. 정확한 내용이 궁금하다면 "고분자흡수체(SAP)는 월경혈을 흡수하기 위한 성분이다"를 확인해보세요.
    • 고분자 흡수체의 단점은 흡수력이 강해서 질을 건조하게 만들거나 당기는 느낌을 줄 수 있어요. 또한, 질 내 유익균까지 빨아드릴 수 있으니 최대한 피하는게 좋겠죠?

통풍이 잘 되는 “면 생리대”

👉질이 습할 수록 질염이 더 잦게 발생할 수 있어요. 통풍을 위해서는 일회용 생리대보다는 면생리대를 더 추천해요! 또한, 면생리대는 일회용 생리대와 달리 화학물질이 전혀 없고 면 소재로만 이루어져 있기 때문에 질 환경에 유해한 자극을 주지 않을 수 있어요.


2️⃣질을 쾌적하게 유지하는 위생관리를 해주어야 해요

위생 관리를 해주어야 질염의 재발을 막는 데 도움이 돼요.

위생관리 철저하게 하는 방법

  • [ ]  생리대를 3-4시간에 한 번씩 갈아주기

    (생리대를 착용하는 시간이 길어질수록 생리대 안 화학물질이 밖으로 빠져 나오는 양이 많을 수 있으니 자주 갈아주세요)

  • [ ]  생식기가 습하지 않도록 장시간 목욕하지 않기

  • [ ]  질 주변 씻어주기

    • [ ]  여성청결제로 질 외부(외음부) 씻어주기
    • [ ]  질 내부는 씻지 않기 (질 내 세균 균형을 무너뜨릴 수 있어요)
  • [ ]  샤워 후 생식기 주변의 거품기를 잘 닦아내고 말려주기

  • [ ]  향이 있는 비누 사용하지 않기

  • [ ]  용변 후 앞에서 뒤쪽으로 닦기 (바이러스 감염을 막아줘요)

  • [ ]  질 유산균 챙겨먹기

  • [ ]  통풍이 잘되는 옷 입기 (따뜻하고 습한 환경에서 세균이나 곰팡이가 잘 자랄 수 있으니, 헐렁한 하의나 속옷을 입길 추천해요)



결론

📌질염을 예방하기 위한 용품을 찾는 방법은

1. SAP이 없고, 순면 생리대를 사용한다.

2. 생리대를 잘 갈아준다.

3. 질 환경을 청결하게 유지하는 습관을 들인다.




  • 📝참고문헌

    http://samsunghospital.com/home/healthInfo/content/contenView.do?CONT_SRC_ID=09a4727a8000f342&CONT_SRC=CMS&CONT_ID=48&CONT_CLS_CD=001020001007